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용인시, 관내 입국자 관용차로 특별 수송

머니투데이
  • 용인=김춘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01 16:3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칸막이 관용차로 시민체육공원→선별진료소→자가격리 장소로 이송

/사진제공=용인시
/사진제공=용인시
용인시가 지난 달 30일부터 공항버스로 관내에 도착한 입국자를 관용차로 특별수송하고 있다.

정부가 입국자 전원을 14일간 자가격리하도록 조치하면서 동시에 인천공항에서 승용차로 귀가하지 못하는 입국자를 전용 공항버스로 각 지역 거점까지 이동하도록 한 데 따른 것이다.

이에 시는 용인시 거점 정류장인 시민체육공원에 하차한 입국자를 특별수송 차량에 태워 각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한 후 자택을 비롯한 자가격리 장소까지 수송하고 있다고 1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차내 칸막이를 설치한 특별수송 차량 6대로 입국자를 이송하고 있는데, 운행은 교통건설국 간부 공무원들이 비상근무조를 편성 시행 중이다.

시는 이를 통해 지난 달 30~31일 이틀 동안 8회에 걸쳐 23명을 수송했다.

시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해외감염이 급증하고 있어 입국자를 통한 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특별수송을 시작했다”며 “입국자들이 자가격리가 끝나기 전에 일반시민과 접촉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웨이퍼 치켜든 바이든…선택 강요 받는 삼성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