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농산물 소비 팔 걷은 현대百 "사은품으로 양파 드려요"

머니투데이
  • 정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05 09: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8일부터 19일까지 전국 15개 전 점포 식품관에서 '봄의 맛, 봄의 마음' 행사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에서 직원들이 6일부터 사은품으로 증정되는 '무안 양파'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제공=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에서 직원들이 6일부터 사은품으로 증정되는 '무안 양파'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제공=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이 코로나19(COVID-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 돕기에 팔을 걷었다. 구매 사은품으로 ‘무안 양파’를 증정하고, 총 100톤 가량의 농산물을 식품관에서 반값에 판매하기로 했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6일부터 압구정본점 등 전국 15개 전 점포 식품관에서 사은품으로 전남 ‘무안 양파’를 증정한다고 5일 밝혔다. 양파를 받기 원하는 고객은 구매 금액에 상관 없이 현대백화점 식품관에서 당일 구매한 영수증만 보여주면 된다.

보통 사은품은 생필품을 증정하는데 농산물을 제공하는 것은 이례적이다. 현대백화점은 이번 행사를 위해 총 15톤의 무안 양파를 매입했다. 양파는 점포별로 1000개(1kg·4입) 한정으로 제공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사은품을 받기 위해 고객들이 일시에 몰리는 것을 최소화하기 위해 사은 데스크가 아닌 식품관 계산대에서 양파를 증정할 계획”이라며 “계산대 앞에는 안전요원을 별도로 배치해 고객간 ‘건강 거리’도 확보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8일부터 19일까지 12일간 전국 15개 전 점포 식품관에서 ‘봄의 맛, 봄의 마음’ 행사를 연다. 30여 종의 국내산 농·축·수산물을 30~50% 할인해 판매하는 행사로, 준비된 물량만 총 100톤 규모다. 특히, 오이·양파·멸치 등 10여 종은 ‘학교 급식’에 쓰일 상품이었다.

현대백화점이 국내산 농축수산물 소비촉진에 나선 건 코로나19 여파로 외식 소비가 줄어든데다, 초·중·고교 개학이 계속 연기되면서 급식용 농산물을 재배하던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기 때문이다.

신현구 현대백화점 식품사업부장(상무)는 “중소 식료품 매장 수수료를 인하한데 이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이번 소비촉진 행사를 진행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농가 지원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가계대출 옥죄기…주담대·신용이어 주식 '빚투'도 한도 관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