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우디 ‘더 뉴 A6 TDI 콰트로 프리미엄’ 출시… 7162만원부터

머니투데이
  • 유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06 10:1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아우디 ‘더 뉴 A6 TDI 콰트로 프리미엄’. /사진제공=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아우디 ‘더 뉴 A6 TDI 콰트로 프리미엄’. /사진제공=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프리미엄 중형 세단 ‘더 뉴 아우디 A6 TDI 콰트로 프리미엄’을 국내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이 차는 △40 TDI 콰트로 프리미엄 △45 TDI 콰트로 프리미엄 등 두 가지 라인업으로 출시됐다.

40 TDI 콰트로 프리미엄 모델은 직렬 4기통 디젤 직분사 터보차저(TDI) 엔진과 7단 S트로닉 변속기가 조합돼 최고출력 204마력, 최대 토크 40.8㎏.m의 성능을 발휘한다. 최고 속도는 246㎞/h, 제로백은 7.6초다. 연비는 복합 기준 15.1㎞/ℓ(도심 13.5㎞/ℓ, 고속 17.7㎞/ℓ)다.

45 TDI 콰트로 프리미엄 모델은 V6 TDI 엔진과 8 단 팁트로닉 변속기가 조합돼 최대 231마력, 최대 토크 50.98㎏.m의 성능을 발휘한다. 최고 속도는 250㎞/h, 제로백은 6.3초다. 연비는 복합 기준 12.5㎞/ℓ(도심 11.2㎞/ℓ, 고속 14.6㎞/ℓl)다.

‘더 뉴 A6 TDI 콰트로 프리미엄’은 파노라믹 선루프, S라인 익스테리어 패키지를 기본 적용하여 공기역학적으로 외관을 디자인했다.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 및 ‘다이내믹 턴 시그널이 장착된 LED 테일라이트’는 높은 시인성과 넓은 가시범위를 제공한다.

또 이전 모델 대비 늘어난 전장과 휠베이스 길이 덕분에 보다 여유로운 좌석과 헤드룸을 확보했다. 시프트 패들 및 열선이 적용된 3-스포크 다기능 가죽 스티어링 휠, 앞좌석 통풍 시트, 앞·뒷좌석 열선 시트, 블랙 헤드라이닝, 엠비언트 라이트(멀티 컬러), 도어 엔트리 라이트, 햅틱 피드백 버튼 및 알루미늄 버튼, 전동식 스티어링 휠 컬럼 등 다양한 편의사항이 장착됐다.

첨단 안전장치도 적용됐다. 후방에 장착된 레이더센서를 통해 뒤에서 빠른 속도로 접근하거나 사각 지대에 있는 차량이 다가올 경우 사이드미러 및 도어 LED 점멸과 함께 문이 일시적으로 열리지 않는 하차 경고 시스템을 비롯해 전·후방 주차 보조 시스템, 서라운드 뷰 디스플레이, 360° 카메라, 프리센스 360°, 교차로 보조시스템 등이 적용됐다.

특히 시각화된 정보를 통해 공기의 질을 관리할 수 있는 ‘프리미엄 에어 패키지’를 탑재해 차량 내부를 보다 깨끗하고 쾌적하게 유지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가격은 △40 TDI 콰트로 프리미엄 7162만원 △45 TDI 콰트로 프리미엄 7662만원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쟤 빼라"…'G11'이 불편한 나라들, 한국 초청에 일본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