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소지섭 아내, 조은정 누구? 17세 연하 '롤여신'

머니투데이
  • 김지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48,860
  • 2020.04.07 10:4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배우 소지섭(왼쪽)과 조은정 전 아나운서. /사진=스타뉴스
배우 소지섭(왼쪽)과 조은정 전 아나운서. /사진=스타뉴스
배우 소지섭이 조은정 전 아나운서와 혼인신고 소식을 전했다.

소지섭 소속사 51k 측은 7일 소지섭과 조은정이 이날 혼인신고를 하고 백년가약을 맺게 됐다고 밝혔다. 이들은 굿네이버스에 5000만원을 기부하는 방식으로 결혼식을 대신하기로 했다.

조은정은 1994년생으로 올해 나이 26세다. 1977년생, 올해 43세인 소지섭과는 17살 차이다. 조은정은 예원학교와 서울예술고등학교 한국무용과를 졸업한 뒤 이화여자대학교에서 한국무용학과를 전공했다.

조은정은 2014년 게임 전문 채널 OGN '나는 캐리다'에 출연하며 아나운서로 데뷔했다. 이후 '리그 오브 레전드'(LOL) 대회 진행을 하며 '롤여신'으로 이름을 알렸다. 2016년 12월부터 지난해 6월까지는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 리포터로 활동하기도 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소지섭과 조은정은 2018년 3월 개봉한 소지섭 주연의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홍보 인터뷰에서 처음 만났다. 당시 SBS '본격연예 한밤' 리포터로 활동 중이던 조은정은 소지섭과 인터뷰를 통해 처음 인연을 맺고, 이후 지인들과 만난 자리에서 재회해 자연스럽게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지난해 5월 열애를 인정했다. 당시 소지섭 소속사 측은 "소지섭이 좋은 만남을 가지고 있다"며 "두 사람이 교제한지 1년 정도 됐다"고 말했다. 소지섭은 SNS에 "나에게 소중한 사람이 생겼다"며 "묵묵히 옆을 지켜주며 큰 힘이 되어 주고 있는 사람"이라고 직접 열애를 인정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