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윤석열 총장님 물러나시는 게 맞다" 검찰 내부망에 글 올라와

머니투데이
  • 김종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07 19:4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L] 수원지검 검찰공무원 A씨 이프로스 글 게시…논란 되자 본문 수정

윤석열 검찰총장./ 사진=이기범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 사진=이기범 기자
한 검찰공무원이 장모와 배우자 관련 의혹을 받는 윤석열 검찰총장은 직에서 물러나야 하지 않느냐는 글을 검찰 내부망에 게시했다.

수원지검 강력부 검사직무대리 A씨는 7일 오후 검찰 내부망에 올린 글에서 "총장님과 가족분들이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의심을 받고 있는 상황에 우리 조직과 총장님이 사랑하시는 일부 후배 검사님들을 위해서, 우리나라를 위해서 또한 총장님의 가족들을 위해서도 그만 직에서 물러나시는 것이 맞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총장님이 받는 의심은 다른 직원들이 받는 의심과는 차원이 다른, 바로 총장님은 우리 조직의 대표이고 얼굴이시기 때문"이라고 했다.

이어 "총장님은 검사동일체 원칙을 말씀하시곤 했는데, 총장님의 장모님과 사모님이 의심받는 상황에 누가 조사를 하더라도 총장님이 조사하신 것이니 설령 보고를 받지 않겠다고 해도 그게 무슨 의미가 있을까 하는 생각"이라고 했다.

이후 논란일자 A씨는 본문을 삭제하고 "선거철에 논란을 야기해 진심으로 죄송하고 상처를 입은 분이 있다면 너그러이 용서해달라"는 내용으로 글을 수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