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원유 감산 기대감에 관련 ETF·ETN 가파른 오름세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09 09:4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원유 관련 상장지수펀드(ETF)와 상장지수증권(ETN)이 장 초반부터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석유수출국기구(OPEC) 및 러시아 등 주요 산유국 모임인 OPEC+ 회의에서 감산 합의를 이끌어낼 것이라는 기대감 때문이다.

9일 오전 9시 43분 KODEX WTI원유선물은 전 거래일 대비 415원(4.98%) 오른 8750원에 거래 중이다. 미래에셋 원유선물 혼합 ETN은 4.76%, 대신 WTI원유 선물 ETN은 3.72% 오름세다. 레버리지 상품은 10% 넘는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진행되는 OPEC+에서 산유국들이 감산 합의에 이를 것이라는 기대감 덕분이다. 사우디아라비아 내각은 OPEC+ 긴급회의 소집을 요청했다. 그동안 OPEC+에 협조하지 않았던 미국과 캐나다의 동참도 요구했다.

감산 기대감에 국제유가도 올랐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5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6.2%(1.46달러) 급등한 25.09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한편 삼성자산운용은 오는 10일 WTI 시장에 영향을 미치는 미국 선물시장(CME GLOBEX)이 휴일로 휴장하며 장내 유동성공급이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원유가격의 변동성이 커질 위험이 있다며 투자자들의 주의를 요구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