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온라인개학 첫날부터 마비된 'EBS 온라인클래스'

머니투데이
  • 김주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09 10:3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ebs 온라인클래스 홈페이지 화면 캡처
ebs 온라인클래스 홈페이지 화면 캡처
9일부터 중·고등학교 3학년 대상으로 온라인 개학이 시작된 가운데, EBS 온라인클래스 접속 폭증으로 서비스에 차질을 빚고 있다.

EBS에 따르면, 온라인클래스 사이트는 이날 오전 10시20분 현재 접속이 지연되고 있다. EBS 측은 "현재 이용자 증가로 인해 초등, 중학 온라인클래스 접속이 지연되고 있다"며 "잠시 후 다시 이용해달라"고 공지했다.

이어 "접속이 지연되는 동안 EBS 초등, 중학, 고교 사이트에서 자기주도 학습을 이용해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사상 첫 온라인 개학은 9일 중·고교 3학년을 시작으로 중·고교 1, 2학년과 초등학교 4~6학년이 오는 16일에 한다. 초등학교 1~3학년은 20일부터다. 초등학교 1, 2학년의 경우 EBS 방송 중심의 원격수업으로 진행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쟤 빼라"…'G11'이 불편한 나라들, 한국 초청에 일본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