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인천공항, 최첨단 지상등화 유도관제 시스템 시행

머니투데이
  • 유엄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10 00: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상등화 유도관제 시스템 실제 운영 장면. /사진제공=서울지방항공청
지상등화 유도관제 시스템 실제 운영 장면. /사진제공=서울지방항공청
국토교통부 서울지방항공청과 인천국제공항공사는 10일부터 인천공항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최첨단 지상등화 유도관제(FTGs, Follow The Greens) 시스템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지상등화 유도관제는 공항 지상에 매립된 등화관제 시스템(A-SMGCS)을 이용해 항공기에 시각적인 개별 이동 경로를 24시간 제공하는 방식이다.

초록빛 등을 따라 개별 항공기에 이동선을 제공해 항공기 유도로를 잘못 진입할 가능성을 대폭 낮추는 효과가 있다.

서울지방항공청 인천관제탑이 지난해 시스템과 관제절차를 보완해서 4개월간 시험 운영한 결과 항공기 유도로 오진입 발생이 월평균 8.8건에서 1.75건으로 약 70% 감소했다.

지상등화 유도관제는 직관적인 시각 이동 경로를 제공해 복잡한 유도로 상에서도 원활한 운항이 가능토록 지원한다. 이번 시스템 개편을 현직 조종사들도 환영하는 이유다.

인천공항공사는 2년여에 걸친 시스템 개량을 통해 등화관제 시스템을 세계 최고 수준인 국제레벨 4.5로 개선했다.

국제민간항공기구(ICAO)는 등화관제 시스템을 5개 레벨로 분류하는데 4.5레벨은 등화관제 시스템 전 기능이 자동화되고 항공기에 정보를 제공하는 수준이다. 싱가포르 창이 공항, 영국 히드로 공항 등 세계 주요 공항도 등화관제 시스템은 레벨 3 수준으로 알려졌다.

박정권 서울지방항공청 관제과장은 "공항 내 모든 구역의 개별 항공기 관제를 지상등화로 자동으로 하는 것은 세계 최초로 최고 수준의 기술력이 적용된 시스템"이라고 했다.

국토부는 공사와 협력해 앞으로도 시스템 수준을 지속 향상할 계획이다.



  • 유엄식
    유엄식 usyoo@mt.co.kr

    머니투데이 건설부동산부 유엄식입니다. 건설업계와 서울시 재건축, 재개발 사업 등 취재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