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순손실 줄여가는 한국GM…적자폭 63%↓

머니투데이
  • 이건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10 18:0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국GM 카허 카젬 사장. /사진제공=한국GM
한국GM 카허 카젬 사장. /사진제공=한국GM
한국GM이 2019년 당기순손실 적자폭을 전년보다 대폭 줄였다. 6년째 적자를 이어가고 있지만 적자 규모를 줄여가고 있다.

10일 한국GM 감사보고서에 따르면 2019년 한국GM은 3202억원의 당기순손실을 기록해 전년(8593억원)보다 63%가량 적자폭을 개선했다.

다만 한국GM의 순손실은 2014년부터 6년째 이어지고 있다. 이에 당기순손실 누적액은 총 4조7000억원에 이른다.

지난해 영업손실은 3304억원으로 나타나 전년(6226억원)보다 적자폭이 약 47% 줄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8조4537억원을 기록해 9조1671억원이었던 전년보다 8%가량 감소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