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매국노 류석춘 체포" 응징취재한 온라인매체 대표 검찰 송치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19 13: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모욕, 폭행, 명예훼손 등 혐의…두 차례 걸쳐 송치돼

지난해 9월24일 오후 백은종 서울의소리 대표가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류석춘 사회학과 교수사무실로 난입해 류석춘 교수에게 항의를 하고 있다.  2019.9.24/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지난해 9월24일 오후 백은종 서울의소리 대표가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류석춘 사회학과 교수사무실로 난입해 류석춘 교수에게 항의를 하고 있다. 2019.9.24/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서울=뉴스1) 박동해 기자 = '위안부' 피해자들에 대한 비하 발언으로 물의를 일으킨 류석춘 연세대학교 사회학과 교수와 이우연 낙성대경제연구소 연구위원을 찾아가 '응징취재' 하겠다며 몸싸움을 벌인 온라인 매체 대표가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모욕, 폭행, 명예훼손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던 백은종 서울의소리 대표를 지난 1월과 이달 초 두 차례에 걸쳐 기소 의견을 달아 검찰에 송치했다고 19일 밝혔다.

백 대표는 지난해 9월 류 교수의 연구실을 찾아가 "매국노를 간첩죄로 체포하겠다"고 말하고 류 교수의 팔을 잡아끌며 몸싸움을 벌였다. 이에 류 교수는 백 대표를 모욕·명예훼손·폭행 혐의로 고소했다.

더불어 백 대표는 지난해 7월에도 친일 논란이 일었던 서적 '반일 종족주의'의 저자 중 한명인 이 연구위원을 찾아가 "토착왜구"라고 지칭하며 몸싸움을 벌여 이 연구위원으로부터 고발당했다.

백 대표가 류 교수와 이 연구위원을 찾아간 장면들은 백 대표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되기도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