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빌 게이츠 “9개월 안에 코로나백신 나올 것”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01 07:5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 © AFP=뉴스1 © News1 자료 사진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 © AFP=뉴스1 © News1 자료 사진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전염병 투사’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가 "앞으로 9개월 안에 코로나19 백신이 나올 것"이라고 예상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일 보도했다.

게이츠는 자신이 운영하는 자선재단인 빌앤멀린다 게이츠 재단의 홈피에 글을 올리고 이같이 예상했다.

그는 미국 최고의 전염병 전문가인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전염병 연구소 소장이 말한대로 백신 개발에는 평균 18개월이 걸리지만 이를 9개월로 줄일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18개월 만에 백신을 개발한다고 해도 결코 늦은 속도는 아니라며 전세계가 백신 개발에 집중하고 있기 때문에 9개월 안에 백신이 생산될 수도 있다고 예상했다.

그는 백신이 나오기 전까지는 인류는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없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현재 115개의 백신이 개발중이며, 이중 8~10개는 매우 유망하다고 평가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국내 600만명분 공급 앞둔 'J&J 백신'…FDA "접종 중단"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