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5000만원 넘는 'VIP' 팰리세이드, 뭐가 다르지?

머니투데이
  • 이건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308
  • 2020.05.06 09:0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현대차 '2020 팰리세이드'.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 '2020 팰리세이드'.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가 대형 SUV(다목적스포츠차량) '팰리세이드'에 최상위 트림을 더하고 선호 사양을 추가해 연식변경한 '2020 팰리세이드'를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2020 팰리세이드에는 최상위 트림 '캘리그래피'가 추가됐다. 지난해 출시된 세단 '더 뉴 그랜저'에 처음 도입된 최고급 트림과 같은 개념이다.

현대차 (98,300원 상승1300 -1.3%)는 팰리세이드 캘리그래피 트림에 기존과 다른 디자인의 전용 라디에이터 및 인테이크 그릴, 휠 등을 적용했다. 내부에는 앰비언트 무드램프, 퀼팅 나파가죽 시트, 반펀칭 가죽 스티어링 휠 등을 반영했다.

12.3인치 풀 LCD 계기판(클러스터), 헤드업 디스플레이, 뒷좌석 수동식 도어커튼 등 편의사양도 캘리그래피 트림에 기본 적용됐다.

현대차 '2020 팰리세이드' 내부.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 '2020 팰리세이드' 내부.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는 캘리그래피 트림을 기반으로 2열 상품성을 극대화한 'VIP' 트림도 마련했다. VIP 트림에는 2열에서 시청 가능한 모니터 2대로 구성된 '후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과 공기청정기, 냉·온장 컵홀더 등이 탑재됐다.

현대차는 팰리세이드 기존 트림의 상품성도 개선했다. 고객 선호도가 높았던 10.25인치 스마트 내비게이션과 블루링크, 하이패스 시스템, 후석 대화모드를 차량에 기본 적용됐다.

현대차는 또 올해 하반기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OTA)를 통해 모든 트림에서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업데이트가 이뤄지면 올 하반기부터 '현대 카페이'를 활용해 SK에너지, 파킹클라우드 등 제휴 주유소와 주차장에서 내비게이션 화면을 이용해서 결제할 수 있게 된다.

이 밖에도 현대차는 △트레일러 패키지(엔진 냉각 성능 강화로 견인력을 750㎏에서 2000㎏까지 강화) △반려동물 전용 카시트 등 관련 사양 △외장색 추가 등을 통해 고객 선택지 폭을 넓혔다.

개별소비세 1.5% 기준 2020 팰리세이드의 가격은 가솔린 3.8기준 트림별로 △익스클루시브 3497만원 △프레스티지 4047만원 △캘리그래피 4567만원 △VIP 5137만원 등으로 책정됐다. 디젤 2.2 모델은 가솔린 3.8 트림별 가격에 150만원씩 추가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상품성을 강화한 2020 팰리세이드 출시를 통해 국내 대형 SUV 대표 모델로 시장을 주도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