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방역 모범국 대만, 코로나백신 나올 때까지 국경 봉쇄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07 09: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보호장구를 착용한 대만 질병관리본부(CDC) 직원들© AFP=뉴스1
보호장구를 착용한 대만 질병관리본부(CDC) 직원들© AFP=뉴스1
(서울=뉴스1) 윤다혜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모범국으로 꼽히는 대만이 '국경 봉쇄' 조치를 당분간 유지하기로 했다.

7일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코로나19 방역에 성공한 대만은 백신이 나올 때까지 국경 봉쇄 조치를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그러나 원격으로 불가능한 중요 경제 활동을 위해 일부 외국인들의 입국을 점차 허용하겠다고 밝혔다.

천스중(陳時中) 대만 보건부 장관은 6일 "해외 여행은 아직 상상하기 어렵다"며 "외국 여행객이 언제 대만에 올 수 있을지는 코로나19 백신이나 치료제가 언제 나오느냐에 달려있다"고 말했다.

천 장관은 또 "그러나 지금 개발하고 있는 백신은 충분히 안전하지 않다"며 "(백신 개발에) 상당 시간 걸릴 수 있다"며 대만의 국경 봉쇄 조치가 긴 시간 유지될 수 있음을 시사했다.

한편 대만은 코로나19 초기 입국자에 대한 철저한 검사 및 추적·국경 폐쇄 등 조치로 방역에 성공을 거뒀다. 지금까지 확진자가 439명, 사망자는 6명에 불과하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