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VIP
통합검색

'클럽 해명 해달라' 누리꾼에…조권 "안 갔거든요 내가 우스워요?"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37,533
  • 2020.05.12 06:5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가수 조권/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가수 조권/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가수 조권이 자신을 향해 이태원 클럽 방문을 해명을 요구하는 일부 누리꾼들을 향해 불쾌한 감정을 드러냈다.

조권은 지난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최근 자신이 녹화에 참여한 MBC에브리원 '주문바다요' 현장 사진을 올렸고, 이 게시글에 한 누리꾼이 "지난 주 클럽 간 거 해명해 주세요'라는 댓글을 달았다.

조권은 "미안한데 안 갔거든요? 명예훼손으로 인스타그램 캡처, 추적, 사이버 수사대로 넘깁니다. 내가 우스워요?"라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조권은 "자주 받아주니 별의별 해명을 다 해달라네. 답글 달아주니 좋으냐"라며 "집에서 '부부의 세계'를 봤다. 저리 살고 싶을까? 애잔해"라고 덧붙였다.

이 내용들은 12일 현재 삭제된 상태다.

앞서 용인시 66번 환자가 지난 2일 새벽 이태원의 킹클럽·트렁크·퀸 등 클럽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태원 클럽 관련 확진자가 지난 11일 낮 12시 기준으로 총 86명으로 집계된 가운데 온라인을 중심으로 연예인 방문자가 있다는 추측도 나왔다.

그룹 카라 출신 연기자 박규리는 서울 용산구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것을 인정하고 사과한 상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하이닉스 수요예측 실패?…반도체 재고 30% 급증의 내막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