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경차 돌풍' 다시 불까… 기아차 '모닝 어반' 출시

머니투데이
  • 유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12 10:1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경차 돌풍' 다시 불까… 기아차 '모닝 어반' 출시
기아자동차가 12일 신형 경승용차 ‘모닝 어반’을 출시했다. 2017년 출시한 3세대 모델을 3년 만에 부분변경한 모델이다. 기존 모델과 비교해 디자인을 세련되고 개성 있게 교체하고 다양한 안전·편의장치를 적용해 상품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신형 모닝이 소형 SUV(다목적스포츠차량) 공세에 주춤한 경차시장에 다시 돌풍을 몰고 올지 주목된다.



밀레니얼 겨냥한 ‘엣지-UP’… 개성 넘치는 디자인


‘모닝 어반’은 개선된 스마트스트림 G 1.0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76마력, 최대토크 9.7kgf·m의 성능을 발휘한다. 14인치 타이어 장착 모델을 기준으로 복합연비는 15.7㎞/ℓ로 기존 모델(15.4㎞/ℓ)보다 개선됐다. 동급 최고 수준이다.

‘모닝 어반’ 특히 밀레니얼세대를 겨냥해 독특하고 개성 넘치치면서도 역동적인 디자인으로 완성됐다.

전면부는 패턴이 적용된 반광 크롬 테두리에 기아차를 상징하는 '타이거 노즈(Tiger Nose)’ 형상의 라디에이터 그릴이 조화를 이뤘다. 프로젝션 헤드램프를 둘러싼 8개의 독특한 형상의 LED 주간주행등(DRL)과 균형 잡힌 형상으로 단단해 보이는 범퍼, 각진 모양의 크롬 테두리 장식 안개등도 인상적이다.

후면부는 굴곡으로 입체감을 더한 리어콤비네이션 램프와 수평형으로 넓게 디자인돼 견고해 보이는 범퍼, 크롬 듀얼 머플러 가니쉬가 적용돼 완성도를 높였다.

신규 외장 색상인 ‘허니비’는 젊고 감각적인 스타일을 강조한다. 기아차는 여기에 개성 넘치는 ‘엣지-UP’ 스타일을 추가했다. ‘엣지-UP’은 △라디에이터 그릴과 전면부, 후면부 범퍼에 고광택 블랙 하이그로시 소재 적용 △라디에이터 그릴 메탈 칼라 포인트 △벨트 라인 크롬 몰딩 △도어 하단 블랙 하이그로시 사이드실 몰딩 △16인치 알로이 휠 △오렌지 칼라 포인트 인테리어 등으로 구성됐다.

'경차 돌풍' 다시 불까… 기아차 '모닝 어반' 출시


충돌방지시스템 동급 최초 적용… 안전성 UP


‘모닝 어반’은 다양한 안전·편의장치가 장착돼 안전성 및 주행 편의성을 대폭 강화했다.

먼저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차로유지 보조(LFA) 등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이 동급 최초로 적용됐다. 감지 대상이 보행자까지 확대된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를 비롯해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장치도 장착됐다.

또 고급차의 전유물로 여겨지던 '운전석 통풍시트'와 넓은 화면으로 시인성을 높인 '4.2인치 칼라 클러스터'와 '8인치 내비게이션'도 새롭게 적용했다.

여기에 문열림, 문잠김, 공조 제어 등 원격으로 차량을 제어할 수 있는 UVO 원격제어와 △자동으로 지도를 업데이트 하는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 △차와 집을 이어주는 홈 커넥트 △블루투스 기기 두 개를 동시에 연결해 사용할 수 있는 블루투스 멀티커넥션 △카카오의 인공지능 플랫폼 카카오 I(아이)의 음성인식 서버를 활용한 '서버 기반 음성인식' 등 다양한 편의장치도 돋보인다.

'경차 돌풍' 다시 불까… 기아차 '모닝 어반' 출시


1195만원부터… ‘경차 돌풍’ 다시 불까


‘모닝 어반’의 가격은 트림별로 △스탠다드 1195만원 △프레스티지 1350만원 △시그니처 1480만원이다.

자동차업계는 ‘모닝 어반’의 출시로 침체된 경차 시장이 활력을 되찾을지에 주목한다. 국내 경차 시장의 ‘절대강자’로 군림하던 모닝은 셀토스 등 소형 SUV 공세에 따른 경차 시장 위축과 라이벌인 한국GM ‘스파크’와 경쟁으로 이중고를 겪어왔다.

국내 경차 시장은 2014년 18만6700대에서 지난해 11만3700대로 쪼그라들었다. 모닝 판매량도 2014년 9만6089대가 팔렸던 것이 지난해 5만364대 뒷걸음질쳤다. 올 1~4월 판매량은 1만3499대다.

기아차는 ‘모닝 어반’ 판매 확대를 위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20만원의 기본 할인 혜택 및 36개월 저금리 할부(기본 할인 혜택 중복 적용 불가), 초장기 할부 등 다양한 구매 프로그램을 통해 부담 없이 모닝을 구매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 라이프 스타일 편집샵 '29CM'에서 차량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특별 구매혜택 제공 및 선물세트 추첨 등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먹스타그래머, 프로 쇼퍼, 틈나면 여행가, 공연 직관러 등 도시에서 살아가는 젊은 층의 모습을 다양하게 표현한 광고 캠페인 ‘이게 다~모닝’도 진행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모닝 어반은 경차만의 강점에 개성 넘치는 디자인과 첨단 도심형 주행 안전 기술이 융합돼 탄생했다”며 “차급을 넘어선 '도심 최적의 모빌리티'라는 모닝만의 새로운 영역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