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B스토리] 이용규 '직격탄'에 심판 판정 또 시끌... 뭐가 문제인가

스타뉴스
  • 김동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12 12:20
  • 글자크기조절

한화 이글스 이용규. /사진=뉴스1<br />
<br />
한화 이글스 이용규. /사진=뉴스1

한화 이글스 '캡틴' 이용규(35)의 '작심발언'으로 인해 심판 판정에 대한 논란이 다시 일었다. 파장도 꽤 컸다. 무슨 일이 있었을까.

이용규는 지난 7일 인천 SK전 이후 방송 인터뷰에서 "판정에 불만이 많다"며 심판들에게 직격탄을 날렸다. KBO는 해당 경기 심판조 5명 전원을 퓨처스리그로 강등시키는 초강수를 뒀다.

또 다시 터져 나온 논란이다. 왜 이런 일이 벌어졌을까. 이용규의 발언은 적절했을까. 과연 판정 관련 잡음을 없앨 수는 없을까.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전두환이 만든 '65세 무임승차'…70세로 상향 논의 급물살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