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中 선양도 무기한 개학 연기…코로나 재확산 막는다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14 14:3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 News1 김일환 디자이너
© News1 김일환 디자이너
(서울=뉴스1) 윤다혜 기자 = 중국 선양(沈陽)시에서 연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자 교육부가 '개학 연기'를 발표했다.

13일 인민일보(人民日報)에 따르면 최근 선양에서 지린성(吉林) 집단감염 영향으로 3명의 확진자가 연이어 발생하자 시 교육부는 당초 5월 중순이었던 개학 일정을 무기한 연기한다고 밝혔다.

선양시의 이번 결정은 밀폐된 공간에서 수업을 받아야하는 학생들의 안전을 우려하는 학부모와 시민들에 따른 것이다.

앞서 지린성 궁주링시(公主?)도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계획된 개학 일정을 취소하고 무기한 연기한 바 있다.

선양시는 "개학을 연기함과 동시에 지린시에서 선양시로 들어오는 사람들에 대한 격리조치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