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보건의료연구원-라이트펀드, 협력체계 구축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0 11:3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감염병 대응 신의료기술 지원"

한국보건의료연구원-라이트펀드 업무협력 협약식/사진제공=한국보건의료연구원
한국보건의료연구원-라이트펀드 업무협력 협약식/사진제공=한국보건의료연구원
한국보건의료연구원과 글로벌헬스기술연구기금 라이트펀드가 협력해 개발도상국의 공중보건 발전과 국내 감염병 대응 기술 연구개발 활성화를 위한 지원에 나선다.

라이트펀드는 2018년 7월 보건복지부, 5개 한국생명과학기업, 빌앤멜린다게이츠재단의 공동 출자로 만들어진 글로벌 민관협력 연구기금이다.

양 기관은 지난 19일 보건의료연구원에서 한광협 원장과 문창진 이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보건의료연구원과 라이트펀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코로나19 같은 신종 감염병, 개도국의 풍토성 감염병 등과 관련 유망한 신의료기술 연구개발 프로젝트의 발굴 및 지원에 상호 협력키로 약속했다.

주요 협약 내용은 △감염병 진단기술개발 분야의 정보 교류 △유망한 신의료기술 발굴을 위한 지원사업의 임상 및 개발 자료 공유 △진단 R&D(연구·개발) 프로젝트 관리 자문 △감염병 관련 의료기술평가 정보 교류 등이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보건의료연구원에서 평가되는 신의료기술 중 개도국의 감염병 예방·관리에 활용될 수 있는 우수한 신의료기술이 라이트펀드의 제품개발 및 시장진출 지원을 받을 수 있는 창구가 마련됐다는 데 의의가 크다.

한광협 보건의료연구원 원장은 “신종 감염병 팬데믹으로 국제 공조와 협력이 중요해진 만큼, 그간 보건의료연구와 신의료기술평가 노하우를 바탕으로 개발도상국 지원을 위한 유망한 국내 진단기술개발에 적극 협력해 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러한 노력이 국내 신의료기술의 연구개발 활성화와 산업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창진 라이트펀드 이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국내 우수한 감염병 대응 기술 연구개발이 활성화되어 그 결과물이 국제보건 및 국민건강 증진에 실질적으로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