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인성도 '월클' 日혼다, 재정난 소속팀에 "월급 안 받고 내 돈 줄게"

스타뉴스
  • 한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1 11:2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혼다 케이스케. /AFPBBNews=뉴스1
혼다 케이스케. /AFPBBNews=뉴스1
일본 축구 전설 혼다 케이스케(34)가 재정난에 빠진 소속팀을 향해 따뜻한 마음씨를 보여줬다.

일본 매체 '풋볼존'은 21일 "혼다가 월급을 자진해서 받지 않기로 한 것은 물론 필요하다면 현금을 지원하겠다고 제안했다"고 보도했다.

코로나19 바이러스가 퍼져 전 세계 스포츠가 중단됐다. 수입이 사라진 구단들은 하나같이 재정난에 허덕이고 있다. 유벤투스, FC 바르셀로나와 같은 빅클럽들도 선수들의 연봉을 삭감했다.

혼다는 소속팀 보타포구FR(브라질)에 먼저 자신의 월급 동결을 제시했다. 3월 월급을 받지 않겠다고 한 것이다. 풋볼존에 따르면 혼다가 자진해서 월급 반납을 이야기하자 클럽은 오히려 5월 월급까지 보장하겠다고 답했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풋볼존은 "3월분 급여 반납 뿐만이 아니라 금전적인 원조도 제안했다"고 전했다. 보타포구 고위 관계자는 "정말 훌륭한 선수"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망해야 정신차리지"…車노조 '몽니'에 일자리 40만개 증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