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광운대, 해동학술정보실·싱귤래리티홀 개소식 진행

머니투데이
  • 권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1 12: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광운대, 해동학술정보실·싱귤래리티홀 개소식 진행
광운대학교가 지난 19일 오전 10시 30분 교내 비마관에서 해동학술정보실과 싱귤래리티홀 개소식을 가졌다.

해동학술정보실은 해동과학문화재단 고(故) 김정식 이사장의 기금 지원을 통해 지난 2011년 설립됐으며 올해 리모델링됐다.

해동과학문화재단은 이·공학 연구지원과 산업기술진흥을 위해 지난 1991년에 설립한 재단법인으로 교육시설 지원사업, 장학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에 새단장을 마친 해동학술정보실은 대학생의 취향을 반영한 학습 공간으로 조성됐으며 휴게공간, 세미나실, 열람실 부속 PC실 등이 마련됐다.

또한 싱귤래리티홀은 비마관 3층의 로비 공간으로 다양한 형태의 복합 전시가 가능한 컨벤션 공간으로 재탄생했다.

특히 복도 기둥 4면에 설치된 LED 디스플레이를 통해 동문들의 활약상이 담긴 영상물을 상시 상영, 광운대 재학생들이 창업에 대한 아이디어와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는 창의적인 공간으로 조성됐다.

싱귤래리티(Singularity)는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의 결합이 가져올 미래를 상징하는 용어로 인공지능(AI)이 인간의 지능을 뛰어넘는 기점을 뜻한다. 광운대 싱귤래리티홀은 이런 4차 산업혁명 시대 속에서 기술적 싱귤래리티를 목표로 미래 지향적인 교육과 연구에 매진하자는 의미를 담아 명명됐다.

유지상 총장은 "오늘 행사가 열린 비마관은 광운대의 상징적인 건물로 우리나라 공학교육의 역사가 녹아 있는 유서 깊은 건물"이라며 "이 비마관에서 새롭게 태어난 해동학술정보실과 싱귤래리티홀에서 광운대 학생들이 꿈을 키우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유 총장은 이어 "해동학술정보실을 조성하는데 소중한 기부금을 지원한 고(故) 김정식 회장과 김영재 해동과학문화재단 이사장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런 사람들은 삼성전자 주식 사지마라…5가지 유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