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美 "우리는 中 항공기 운항 안 막는데 중국은 왜 美 항공기 취항 막나?"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3 15:0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5일 (현지시간) 코로나19 확산 속 앨라배마주 버밍햄-셔틀스워스 국제공항에 델타항공 여객기가 운행 감축으로 줄지어 주차되어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25일 (현지시간) 코로나19 확산 속 앨라배마주 버밍햄-셔틀스워스 국제공항에 델타항공 여객기가 운행 감축으로 줄지어 주차되어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미국 교통부가 중국 정부에 대해 미국 항공사의 중국 취항 재개를 불가능하게 만들고 있다고 비난하고 중국 항공사에 항공편 운항 일정을 제출하라고 명령했다.

22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는 중국 항공사에 대한 제재를 중단했지만 중국과의 대화가 합의를 도출하지는 못했다고 밝혔다.

로이터가 입수한 명령문에서 교통부는
"
델타항공과 유나이티드항공 모두 다음 달부터 중국행 항공편 재개를 원하기 때문에 이번 상황이 중요하다"며 "코로나19 대유행 당시에도 중국은 미국행 항공편을 계속 운영했다"고 지적했다.

이번 명령문에는 에어차이나 중국동방항공, 중국남방항공, 하이난항공 등 주요 중국 항공사들이 오는 27일까지 항공편 일정과 기타 세부사항을 제출해야 한다고 명시돼 있다.

미국 정부는 지난 1월31일 기준으로 앞서 14일 전 이내 중국에 체류한 미국인이 아닌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미국 여행을 금지시켰다. 하지만 중국 항공편에는 어떠한 제한도 가하지 않았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