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2연패' SK, 브룩스 상대로 노수광-오준혁 좌타 테이블세터 [오!쎈 인천]

  • OSEN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3 16:3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연패' SK, 브룩스 상대로 노수광-오준혁 좌타 테이블세터 [오!쎈 인천]


[OSEN=인천, 한용섭 기자] 10연패에서 가까스로 탈출한 SK는 다시 2연패를 당했다. 모두 1점차 패배였다. 


SK는 23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KIA와 시즌 2차전을 갖는다. 전날 1-2로 아쉽게 패했다. 이날 선발 투수로 김태훈이 나선다. 김태훈은 2경기에 등판해 1패 평균자책점 1.38을 기록하고 있다. 롯데전에서 6이닝 2실점, NC 상대로 7이닝 무실점으로 잘 던졌다. 


SK는 KIA 선발 외국인 투수 애런 브룩스 상대로 좌타자를 전진 배치했다. 염경엽 감독은 경기 전 라인업으로 노수광(중견수) 오준혁(좌익수) 로맥(1루수) 한동민(지명타자) 최정(3루수) 정진기(좌익수) 김창평(2루수) 이홍구(포수) 정현(유격수)을 발표했다. 


최정은 전날 좌완 양현종 상대로 6번에 배치됐다가 다시 5번으로 올라왔다. 염 감독은 "타석에서 단순하게 생각하고 치려고 노력 중이다"고 언급했다.


브룩스는 3경기에서 1패 평균자책점 3.00이다. 지난 17일 두산전에서 5⅓이닝 5실점(4자책)으로 부진했지만, 이전 2경기에서는 모두 1실점으로 잘 던졌다. 


한편 발목 부상으로 이탈한 고종욱은 앞으로 2주 정도 후에 복귀할 전망이다. 염 감독은 "지금부터 2주 더 걸린다. 고종욱은 뛰는 선수라 충분히 회복해서 복귀한다"고 말했다. 고종욱은 지난 13일 잠실 LG전에서 외야 뜬공을 잡다 왼 발목을 접질렀다.


/orange@osen.co.kr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