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민우혁♥이세미 부부, 둘째 딸 사랑이 첫 만남…눈물까지

머니투데이
  • 구단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5 08:0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민우혁 인터뷰 / 사진=임성균 기자 tjdrbs23@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민우혁 인터뷰 / 사진=임성균 기자 tjdrbs23@
'슈퍼맨이 돌아왔다' 민우혁 이세미 부부의 둘째 이음이(사랑이)가 집에 와 처음으로 가족들을 만났다. 민우혁은 둘째 사랑이를 낳으며 고생한 아내 이세미를 생각하며 눈물을 흘리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24일 오후 9시15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 에서는 민우혁 이세미 부부의 둘째 딸 사랑이가 가족들과 첫 만남을 가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사랑이를 안은 민우혁은 "너무 가볍고 조그맣다"라고 얘기하며 기뻐했고, 이세미는 첫째 아들 이든이가 어떻게 동생을 대할지에 대해 궁금증을 높였다.

걱정과 달리 이든이는 벌써부터 동생 이음이가 오기를 목이 빠져라 기다리고 있었다. 이에 이든은 오랜만에 집에 돌아온 엄마 이세미를 잠깐 안아볼 새도 없이 동생 이음부터 찾는 모습을 보였다.

동생 이음이를 본 이든은 "예뻐서 죽을 것 같다"라고 말하는가 하면, 이음이의 손톱을 깎아줄 때 이든이는 더욱 큰 관심을 보여 훈훈함을 더했다. 이런 오빠처럼 아빠도 이음이에 대한 큰 관심을 보냈다.

민우혁은 또한 딸을 낳으면서 고생을 한 이세미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민우혁은 가족들과의 식사자리에서 "처음에 (의사) 선생님이 세미에게 둘째는 걱정 안 하셔도 된다고 하셨지 않나"라며 "근데 갑자기 다시 수술실로 올라갔다"라고 출산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그런 얼굴은 처음 봤다"라며 "입술이 파랗게 질려서 떨고 있더라"라고 말하며 눈물을 훔쳤다. 민우혁의 눈물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도 이어졌다. 민우혁은 "고마워. 고생했다"라며 이세미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런 민우혁에게 이세미는 "수술하러 가자. 셋째는 없다"라고 얘기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민우혁과 이세미는 지난 2012년 11월 결혼했다. 이후 2015년 첫째 아들 이든이를 출산했고, 지난 3월6일 딸 이음이를 얻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