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열차 무료지원 3개월'…의료진 3024명 열차 타고 이동

머니투데이
  • 문영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8 12:0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국철도 "KTX로 대구경북 최다 이용"

'열차 무료지원 3개월'…의료진 3024명 열차 타고 이동
한국철도(코레일)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시행한 '의사·간호사 등 의료진에 대한 철도 무임수송' 이용객이 3000명을 넘어섰다고 28일 밝혔다.

한국철도는 지난 2월28일부터 대구·경북 지역으로 이동하는 의료진에게 KTX·무궁화호 등 모든 열차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했으며 지난 3월6일부터는 열차 무료 지원을 전국으로 확대했다.
한국철도에 따르면 지난 27일까지 3개월 간 하루 평균 30여건, 모두 3024명의 의료봉사자가 열차를 타고 이동했으며 역 주차장도 무료로 이용했다.

세부적으로는 KTX 이용객이 2599명(85.9%)으로 많았으며 무궁화호나 ITX-새마을 등 일반열차 이용객도 425명(14.1%)으로 집계됐다.

수도권에서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됐던 대구지역(1346건, 44.5%)과 경북지역(372건, 12.3%) 간 이동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주 이용구간은 KTX역을 중심으로 서울~동대구가 517건(17.1%), 광명~동대구 구간이 200건(6.6%)으로 뒤를 이었다.

홍승표 한국철도 고객마케팅단장은 "의료봉사자의 헌신 덕분에 조금씩이나마 건강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는 희망이 생긴다"며 "열차를 이용하는 의료진에게 존경과 감사의 마음이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철도는 의료봉사자 열차 무료 이용지원과 함께 △창측 우선 발매와 자유석 확대를 비롯한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동참 △해외입국자 전용 KTX칸과 전용버스 운영 등을 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