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화순군, ‘화순사랑상품권 부정유통 신고센터’ 운영

머니투데이
  • 화순(전남)=나요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8 13:4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부정유통 대책반 가동...적발 가맹점에 과태료도 부과

화순군청 전경./사진제공=화순군.
화순군청 전경./사진제공=화순군.
전남 화순군이 화순사랑상품권 부정유통 신고센터를 연중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화순군에 따르면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각종 긴급재난지원금을 화순사랑상품권으로 지급했으나, 이를 악용해 소위 현금깡 등 부정유통을 차단키 위해 신고센터를 운영한다.

화순군 일자리정책실 지역경제팀에 화순사랑상품권 부정유통 신고센터(061-379-3044, 3162, 3183)를 설치했다.

상품권을 정상적으로 사용하지 않고 개인 간 거래 등을 통해 현금화하거나 가맹점의 상품권 결제와 추가 수수료 요구 행위에 강력하게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부정유통 대책반을 가동해 부정유통 신고·의심 가맹점 등을 불시에 점검하고 부정유통 적발 업소에 대해서는 상품권 가맹점 지정을 취소할 계획이다. 오는 7월부터 시행되는 ‘지역사랑상품권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따라 2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도 부과할 방침이다.

구충곤 화순군수는 “화순사랑상품권이 침체한 지역 경제를 살리고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도록 부정유통에는 강력하게 대응하겠다”며 “상품권의 정상 유통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군민들과 소상공인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따상상상' SK바이오팜, 1.5조 거래량도 폭발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