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한국 놀래킨 '스타벅스 300잔 사건'엔 이 열풍 있다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9 13: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T리포트]주연 넘은 조연' 굿즈(GOODS) 경제학 ①

[편집자주] 버리더라도 커피 300잔을 주문하고 스티커만 챙긴다. 중고거래 사이트에서는 스티커를 판매하고 구한다는 글이 줄을 잇는다.  스타벅스가 일정 조건을충족한 고객들에게 제공하는 이른바 굿즈(GOODS)인 작은 여행용 가방 '서머 레디백'을 득템하기 위해 벌어지는 일들이다. 이쯤되면 주객전도다. 주연보다 더 잘나가는 조연, 굿즈의 세계를 들여다본다.  
스타벅스 여의도 지점에서 한 소비자가 구매한 커피들. 이 소비자는 스타벅스 '서머 레디백' 17개를 구하기 위해 커피 300잔을 구매한 뒤 1잔만 챙겨갔다. /사진=머니S(독자 제공)
스타벅스 여의도 지점에서 한 소비자가 구매한 커피들. 이 소비자는 스타벅스 '서머 레디백' 17개를 구하기 위해 커피 300잔을 구매한 뒤 1잔만 챙겨갔다. /사진=머니S(독자 제공)
카페에서 만든 여행용 캐리어 17개가 커피 299잔을 울렸다. 스타벅스 '서머 레디백' 17개를 얻기 위해 커피 300잔을 구매한 뒤 1잔만 챙겨간 소비자의 이야기다. '굿즈'(GOODS, 상품)가 주연을 울리는 조연이 됐다.


커피 300잔으로 알려진 그들만의 세계, '굿즈 광풍'


'굿즈 광풍'이 수면 위로 떠오른 건 '커피 300잔 사재기' 사건이 알려지면서다. 하지만 커피 사재기, 새벽 뻗치기, 쓰레기통 영수증 뒤지기 등 굿즈를 둘러싼 경쟁은 수년전부터 있어왔다. '굿즈테크'란 신조어로 소개되는 리셀러(재판매자)도 진작부터 있었다. 300잔 사재기는 점점 치열해지는 굿즈 경쟁 속 승리를 보장하는 극단적 방법 중 하나였을 뿐이다.

평소 스타벅스 굿즈를 모으는 게 취미라는 직장인 김모씨(32)는 "커피 300잔 사재기까지는 아니어도 하루만에 17잔을 구매해서 레디백을 구했다"며 "웃돈을 얹어서 파는 재판매자들이 많기 때문에 그들에게 당하지 않겠다는 생각으로 구매를 서둘렀다"고 말했다.

곽금주 서울대 심리학과 교수는 굿즈 열풍을 두고 "사은품은 '공짜'라는 인식이 강해 못 받게 되면 억울한 심리가 작용한다. 또 시즌 한정판이란 특징도 구매해야 한다는 심리적 압박감도 준다"며 "하지만 300잔 사재기처럼 지나친 행동은 마케팅 역효과가 날 수도 있기 때문에 기업에서도 부작용에 대해 경계해야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돈 버는 효자 사은품…점점 크는 '굿즈 경제'


한국 놀래킨 '스타벅스 300잔 사건'엔 이 열풍 있다
굿즈는 더 이상 제품 판촉을 위한 사은품이 아니게 됐다. '굿즈 경제'라는 말이 어색하지 않을 정도로 굿즈 시장은 규모를 점점 키우고 있다.

식음료유통업체들도 굿즈 광풍을 겨냥해 활발한 '굿즈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고객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기 위함"이 굿즈 마케팅의 명분이지만 매출 부분에서 굿즈는 사은품 이상의 역할을 한다.

굿즈 열풍을 이끈 스타벅스커피코리아는 지난해 텀블러 등 MD로만 1500억원 이상을 벌어들였다. MD 상품 중 텀블러가 절대적인 비중을 차지하는 점을 고려하면 스타벅스코리아는 국내 최대 텀블러 판매처이기도 하다.

캐릭터브랜드 '카카오프렌즈'의 굿즈 사업을 운영하는 카카오IX도 무섭게 성장하고 있다. 카카오IX 지난해 매출은 전년 보다 38% 성장한 1450억원을 기록했다. 성장세를 이어가기 위해 최근에는 오비맥주 카스, GS25, PNB풍년제과, 제이브라운 등 식음료유통업계와 협업한 다양한 제품과 굿즈를 선보이고 있다.

업계의 굿즈 마케팅은 더욱 활발해질 전망이다. 업계 관계자는 "잘 만든 굿즈는 매출 견인뿐 아니라 브랜드 호감도 상승에도 큰 도움이 된다"며 "여러 브랜드나 캐릭터와 협업으로 소비자에게 신선한 브랜드 이미지를 전달하기 위한 기업들의 노력은 계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한국 놀래킨 '스타벅스 300잔 사건'엔 이 열풍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