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보스턴 마라톤 124년 사상 처음으로 취소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9 07: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보스턴 마라톤 © AFP=뉴스1 자료사진
보스턴 마라톤 © AFP=뉴스1 자료사진
(서울=뉴스1) 박혜연 기자 = 세계 최대 규모 마라톤 대회인 미국 보스턴 마라톤이 124년 사상 처음으로 취소됐다.

28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주최 측인 보스턴 육상협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이미 지난달 20일에서 9월14일로 연기됐던 보스턴 마라톤을 아예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마티 월시 보스턴 시장은 "9월14일 대회 개최가 점점 어려워지고 현실적이지 않을 것이라는 판단이 분명해졌다"며 "많은 사람들을 서로 가까이 두지 않고서는 평소의 경기 형식을 유지할 방법이 없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올해 보스턴 마라톤 대회에 참가 신청을 한 사람들은 환불을 받고, 오는 9월 7~14일 동안 가상 마라톤 대회에 참여할 수 있다. 가상 대회는 참가자들이 42.195km를 달린 후 건강 앱(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데이터를 올리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보스턴 마라톤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최대 규모의 마라톤 대회다. 보통 3만명 이상이 참가하며, 대회가 열리면 100만명의 시민들이 응원하기 위해 길거리에 나온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인플레에 저성장…전 세계 '스태그플레이션' 경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