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산은, 현대중공업 친환경선박 건조에 4800억원 그린론 지원

머니투데이
  • 이학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9 14:5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왼쪽부터 우건군 중국공상은행 대표, 하워드김 HSBC은행 글로벌 뱅킹 대표, 조영철 현대중공업 부사장, 최대현 KDB산업은행 부행장, 김건열 KDB캐피탈 부사장. / 사진제공=산은
왼쪽부터 우건군 중국공상은행 대표, 하워드김 HSBC은행 글로벌 뱅킹 대표, 조영철 현대중공업 부사장, 최대현 KDB산업은행 부행장, 김건열 KDB캐피탈 부사장. / 사진제공=산은
KDB산업은행은 HSBC은행, 중국공상은행, KDB캐피탈 등 국내외 금융기관과 공동협력해 현대중공업과 4800억원 규모의 그린론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그린론이란 친환경선박, 신재생에너지, 고효율에너지 등 친환경 관련 분야로 대출금의 용도가 제한된 대출 제도로 산은은 이번 현대중공업 그린론에 3500억원을 지원한다.

최근 IMO2020(국제해사기구) 등 환경규제가 강화되고 있는 가운데 각국의 친환경 에너지원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조선업계는 친환경·고효율 선박 수주를 꾀하고 있다.

현대중공업은 친환경 관련 분야에 지속적인 투자와 연구개발 노력을 인정받아, 지난 4월 세계 조선업계 최초로 글로벌 인증기관인 '비지오 아이리스(Vigeo Eiris)'로부터 친환경 인증을 받았다. 현대중공업은 이번 그린론을 통해 조달한 자금을 LNG 등 친환경 연료를 사용하는 선박 기술개발 등에 활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대현 산은 부행장은 "이번 그린론은 코로나19로 시장 변동성이 높아진 상황에서 국내외 금융기관이 공동협력해 금융을 제공함으로써 침체된 조선업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나아가 친환경 선박 기술의 고도화를 통해 고용창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이학렬
    이학렬 tootsie@mt.co.kr

    머니투데이 편집부, 증권부, 경제부, 정보미디어과학부, 이슈플러스팀 등을 거쳐 금융부에서 금융당국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따상상상' SK바이오팜, 1.5조 거래량도 폭발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