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현직 경찰이 운전면허 감독관 시험서 '커닝'

머니투데이
  • 변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30 13:3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강남운전면허시험장. /사진=머니투데이DB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강남운전면허시험장. /사진=머니투데이DB
현직 경찰관이 자격증 필기시험 중 커닝을 하다 적발됐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서경찰서는 자격증 시험에서 커닝하다 적발된 경찰관 A씨를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입건했다.

A씨는 지난 23일 도로교통공단 주관 운전면허 기능검정원 시험에서 기출 문제가 적힌 쪽지를 무릎 위에 놓고 훔쳐보다 감독관에게 적발됐다.

운전면허 기능검정원은 운전면허 도로주행 등 시험의 감독관을 할 수 있는 자격을 준다.

감독관은 경찰에 신고했으며, 조사 과정에서 A씨가 서울 종로경찰서 소속 현직 경찰관인 사실이 드러났다.

A씨는 현재 대기발령 상태이며 조만간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따상상상' SK바이오팜, 1.5조 거래량도 폭발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