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울역서 30대女 묻지마 폭행…"CCTV 없어 수사 난항"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1 05:0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6일째 범인 못찾아…피해자 가족 SNS에 알리며 논란

© 뉴스1
© 뉴스1
(서울=뉴스1) 박동해 기자 = 서울 도심의 지하철역에서 30대 여성이 신원미상의 남성으로부터 폭행을 당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일 국토부 산하 철도특별사법경찰대는 지난 26일 오후1시50분쯤 공할철도 서울역의 한 아이스크림 전문점 앞에서 신원을 알수 없는 남성이 30대 여성 A씨를 폭행했다는 신고 내용에 대해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사건은 피해를 당한 A씨의 가족이 피해를 SNS에 알리면서 알려졌다. 현재 이글은 '서울역묻지마폭행' 이라는 해쉬태그(#)를 달고 온라인상에서 광범위하게 퍼지고 있다.

A씨의 가족들은 A씨가 30대 초중반으로 보이는 남성이 자신을 아무런 이유 없이 폭행해 눈가가 찢어지고 광대뼈가 골절되는 부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이어 가족들은 사건이 일어난 장소가 폐쇄회로(CC)TV 사각지대라 증거 영상을 확보하지 못한 상황이라며 경찰로부터 가해자가 지하철역에서 카드 사용 내역도 남기지 않아 수사가 어려울 것 같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전했다.

더불어 이들은 다중이 이용하는 공중시설인 서울역에 사각지대가 있었음에도 개선하지 못한 책임이 서울역과 철도경찰대에 있다고 꼬집었다.

조사를 진행하고 있는 철도경찰대는 관련 사건을 조사하고 있지만 자세한 수사상황을 확인해줄 수 없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