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日 아사다 마오, 기모노 입고 근황 공개 '여전한 미모'

스타뉴스
  • 이원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7,830
  • 2020.06.01 07:3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아사다 마오. /사진=아사다 마오 인스타그램 캡처
아사다 마오. /사진=아사다 마오 인스타그램 캡처
일본 피겨선수 출신 아사다 마오(30)가 근황을 공개했다.

아사다 마오는 1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의 언니 아사다 마이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마오는 기모노를 입고 귀여운 표정과 포즈를 취했다. 마오의 여전한 미모도 눈에 띈다.

아사다 마오는 현역 시절 '피겨여제' 김연아(30)와 세계무대서 대결하며 라이벌 구도를 형성했다. 2008, 2010, 2014년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 정상에 올랐고,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는 김연아에 이어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세계 피겨 역사에 진한 족적을 남긴 아사다 마오는 2017년 은퇴를 선언했다. 이후 자신의 SNS을 통해 일상 사진을 공개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아사다 마오와 아사다 마이. /사진=아사다 마오 인스타그램 캡처
아사다 마오와 아사다 마이. /사진=아사다 마오 인스타그램 캡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