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종인 "진취적 정당 만들 것…추경 규모 엄청 클 수도"

머니투데이
  • 김민우, 김상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1 11:5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1차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마이크 방향을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 방향으로 옮기고 있다. 2020.06.01.    photocdj@newsis.com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1차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마이크 방향을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 방향으로 옮기고 있다. 2020.06.01. photocdj@newsis.com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일 "비대위를 통해 앞으로 통합당이 진취적인 정당이 되도록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첫 비대위회의에서 "우리가 정책적인 측면에서도 선도적인 역할을 담당할 것을 약속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위원장은 "오늘 어떤 특별한 메시지를 낼 것이라고 기대한 것 같다"며 "하지만 오늘은 일단 비대위회의를 열고 여러가지 입장을 들을 것이기 때문에 특별한 메시지는 발표하지 않겠다"고 했다.

김 위원장은 "지금 코로나19 사태로 국민들이 미래에 대해 굉장히 불안한 심정을 가진 것 같다"며 "일단 국민의 건강을 지키는 것은 성공했다고 하지만 이 때문에 파생된 경제·사회 제반의 여러 가지 상황들이 아주 엄중하게 다가오고 있다"고 했다.

통합당은 향후 비대위 산하에 경제혁신위원회를 만들 계획이다. 21대 국회 당론 1호 법안으로 '코로나19 위기탈출 민생지원 패키지법'도 발의했다.

김 위원장은 "코로나 사태를 방역에 국한할 것이 아니라 경제와 사회에 미치는 여러 상황에 대해 균형 있는 전망을 내놓을 수 있는 이런 방향으로 정부가 (대응을) 해줬으면 하는 바람이다. 다음 회의에서 당이 무엇을 할 것인가 구체적으로 밝히겠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3차 추경(추가경정예산) 규모에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이후에 재정의 역할이 커질 수밖에 없다"며 "그동안 예측이 잘못돼서 1차, 2차, 이 정도면 될 거라고 했는데 이제와서 전반적인 규모가 크다는 것을 알게 된 것이다. 지금보다 엄청나게 큰 추경 규모가 나올 수도 있다고 본다"고 전망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첫 일정으로 서울 동작구 국립 서울현충원을 찾아 당 지도부와 함께 참배했다. 김 위원장은 현충탑을 참배한 뒤 방명록에 "진취적으로 국가를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습니다"고 썼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