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불타는 청춘' 김돈규, 새친구 합류…"27년간 방송출연 10번뿐"

머니투데이
  • 박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4,724
  • 2020.06.03 07:1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가수 김돈규/사진=JTBC
가수 김돈규/사진=JTBC
가수 김돈규가 '불타는 청춘' 새 친구로 등장했다.

지난 2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강원도 양구군으로 여행을 떠난 청춘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제작진은 이날 방문할 새 친구에 대한 힌트로 '봉준호 감독' '정재욱' '가요 톱텐 5주 연속 1위'를 제시했다. 이내 김돈규는 어색하게 웃으며 모습을 드러냈다.

김돈규는 015B의 객원 보컬로 데뷔하며 '신 인류의 사랑'으로 가요톱텐 5주 연속 1위에 등극, 이후 '나만의 슬픔'으로 성공적인 솔로 가수로 활약했다. 김돈규는 힌트에 대해 "봉준호 감독이 3집 앨범 '단' 뮤직비디오를 찍어주셨다. 정재욱은 노래를 가르쳐 준 절친이다"고 설명했다.

김돈규는 "27년 가수 생활을 하면서 방송 출연을 10번밖에 안 했다. 노래는 나오는 대로 히트를 쳐서 노래는 많이 알지만 나를 아는 사람은 많이 없을 것"이라며 "친한 사람이 없는데 어떻게 친해져야 하나"며 걱정했다.

이어 직접 화장을 수정하며 "방금 발랐던 거 이 동네 와서 산 거다. 이런 거 처음 한다"며 초조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김돈규의 걱정과 달리 '불청' 멤버들은 그를 친구처럼 대해줬다. 낯을 많이 가리는 김돈규는 이들에게 마음을 열면서 예전 가수 생활 때 추억을 떠올리며 대화를 이어나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