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드론 택배·택시 상용화 앞당긴다…'K-드론시스템' 실증

머니투데이
  • 유엄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3 14: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 부회장이 올해 1월 6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만달레이베이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현대차 미디어 행사에 참석해 미래 혁신 모빌리티(UAM) 관련 비전을 공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현대차그룹 제공)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 부회장이 올해 1월 6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만달레이베이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현대차 미디어 행사에 참석해 미래 혁신 모빌리티(UAM) 관련 비전을 공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현대차그룹 제공)
정부가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로 꼽히는 드론(무인비행체)을 활용한 무인 배송과 택시 서비스 상용화에 속도를 내기로 했다.

연구개발로 만든 기초 인프라인 'K-드론시스템'을 실제 현장에서 운용하는 행사를 가졌다.


245억 예산 투입한 K-드론시스템 베일 벗다


국토교통부는 3일 오후 강원도 영월읍 덕포리 소재 드론전용비행시험장에서 'K-드론시스템' 대규모 실증 행사와 민간드론사업자 협의체 발족식을 진행했다.

K-드론시스템은 드론의 안전운항을 위한 저고도(지표~150m) 교통관리체계다. 일반 항공기와 달리 교통관리 주체가 민간사업자이며 데이터를 기반으로 별도 관제사가 없다. 통신 기반은 LTE(롱텀에볼루션) 등 이동통신 기술로 동시에 다수의 비행체를 관리한다.

이 기술은 2017년 4월부터 항공안전기술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등 전문 기관이 참여해 진행됐다. 2022년 12월까지 총 245억원을 투입해 시스템 개발과 실증시험을 완료할 계획이다.

지난해 11월 실시한 강원도 영월 시내에서 별마로 천문대까지 장거리 드론배송, 올해 4월 인천 GS칼렉스 정유시설 부두~선박간 유류샘플 배송 등에도 K-드론시스템이 활용됐다.
강원 영월 드론비행시험장 전경. /사진제공=국토교통부
강원 영월 드론비행시험장 전경. /사진제공=국토교통부



무인 관제로 방제, 실종자 수색 등 임무 수행


이날 손명수 국토부 2차관을 비롯해 통신3사(SKT·KT·LGU+), 한국공항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전력 등 관계 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시험장에선 △방제 △측지 △교통량조사 △물품배송 △실종자 수색 등 개별 임무를 맡은 7대의 드론이 동시에 비행했다.

K-드론시스템을 적용한 각 드론은 비행계획 관리, 위치추적 등 안전비행을 위한 핵심 기능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특히 이번 실증에선 드론 주변으로 항공기가 접근하면 경로에 방해가 되지 않도록 임무수행 중인 드론을 이동 또는 착륙시키는 기술도 선보였다.


UAM 관련 연구개발은 별도 재정지원


국토부는 이날 드론배송 조기 상용화와 도심항공교통(UAM, Urban Air Mobility) 산업 활성화 방안을 발표했다.

특히 향후 드론 택시로 진화할 가능성이 높은 UAM의 경우 K-드론시스템과 별도로 재정을 투입해서 '한국형 UAM 그랜드 챌린지'를 통해 실증사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드론교통관리 업무의 핵심 기능인 국가비행정보관리시스템(FIMS, Flight Information Management System) 구축 등 후속 연구개발에도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미국 연방항공청(FAA)과 항공우주국(NASA) 등과 협력을 강화한다.

국토부는 향후 민간 드론교통관리 사업자 출현을 고려해 관련 업무의 종류, 비행승인, 통신방식 표준, 자격요건 등 세부 기준안을 마련키로 했다.

손명수 국토부 2차관은 "2022년부터 다양한 민간사업자가 참여하는 드론교통관리 사업이 본격 시작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수요자 맞춤형으로 실제 활용 성공사례를 만들고 실용화를 촉진토록 철저히 관리해달라"고 연구진과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 유엄식
    유엄식 usyoo@mt.co.kr

    머니투데이 건설부동산부 유엄식입니다. 건설업계와 서울시 재건축, 재개발 사업 등 취재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