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포스코건설, 지역과 공생 담은 ‘기업시민보고서’ 발간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3 17:4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ESG경영 추진·UN SDGs 이행으로 이해관계자·지역사회와 공생 발전

포스코건설 기업시민보고서 표지/사진= 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 기업시민보고서 표지/사진= 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이 포스코그룹의 경영이념인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의 활동 성과를 담은 `2019 기업시민보고서`를 발간했다고 3일 밝혔다.

기업시민보고서는 포스코건설이 2012년부터 사회적 책임과 지속가능 경영활동 성과를 담아 발간해왔던 `지속가능경영보고서`의 명칭을 변경한 것이다. 기업시민 경영이념의 활동 영역인 △비즈니스 △소사이어티 △피플에서 실천활동 성과들이 상세히 담겨 있다.

비즈니스 영역은 포스코건설의 스마트 컨스트럭션 기술을 비롯해 고객만족경영, 협력사 동반성장 등 활동이 소개돼 있다. 소사이어티 영역에는 환경, 사회적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포스코건설의 기업시민 실천활동이 담겨있다. 피플 영역에는 임직원의 행복과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한 조직문화 혁신 활동, 중대재해 근절을 위한 노력 등이 기술됐다.

포스코건설은 협력사, 지역사회, 주주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글로벌 기업들에게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관련 활동 성과 공개를 요구하고 있는 점을 고려해 친환경 스마트 컨스트럭션 기술 개발 성과, 기업지배구조 선진화, 이해관계자와의 투명한 커뮤니케이션 활동 등 중요하게 다뤘다.

유엔(UN)이 권고하는 지속가능 발전 목표(SDGs)에 맞춰 포스코건설이 경제·환경·사회분야에서 세계가 직면한 문제 해결에 적극 동참하는 기업시민 실천활동도 담았다.

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은 “사회 공동체의 일원으로 경제적 이윤 창출을 넘어 사회문제 해결에 동참하고 건설업의 본질에 특화된 다양한 기업시민 실천활동을 추진함으로써 선순환 사회를 구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건설은 지난 1월 기업시민 활동에 추진력을 한층 높이고 성과 창출을 극대화하기 위해 기업시민사무국 조직을 신설했다. 또 건설업 특성을 살린 경영활동으로 고객, 협력사, 지역사회와 공생가치를 창출하겠다는 의지를 담아 `같이 짓는 가치`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기업시민을 실천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