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오피셜] '손흥민 괜찮을까' 토트넘서 코로나19 양성 1명 발생

스타뉴스
  • 김동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4 05:5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마스크를 착용한 채 토트넘 홋스퍼 트레이닝 센터 입구를 지키고 있는 보안 요원. /AFPBBNews=뉴스1
마스크를 착용한 채 토트넘 홋스퍼 트레이닝 센터 입구를 지키고 있는 보안 요원. /AFPBBNews=뉴스1
토트넘 홋스퍼에 충격적인 일이 벌어졌다. 구단 직원 가운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구단 전체에 비상이 걸릴 사안이다. 손흥민(28) 역시 우려가 된다.

토트넘은 4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프리미어리그로부터 통보를 받았다. 우리 훈련 센터에서 진행한 테스트에서 한 명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이 나왔다. 개인의 이름은 공개되지 않는다"라고 전했다.

이어 "현재 무증상 상태다. 프리미어리그 규정에 따라 7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 후 추가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우리 구단은 훈련 센터를 안전하게 만들고, 바이러스 없는 근무 환경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할 것이다. 프리미어리그의 훈련 규정을 엄수하겠다"라고 더했다.

프리미어리그는 이번달 17일 재개를 앞두고 코로나19 전수 검사를 진행중이다. 이 과정에서 토트넘에서도 확진자가 나왔다. 최근 팀 훈련을 시작한 상황에서 날벼락이 떨어진 셈이다.

군사 훈련을 마치고 영국으로 돌아가 최근 팀 훈련을 소화하고 있는 손흥민도 영향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 일단 아직까지는 1명이지만, 바이러스가 언제 어떻게 감염될지 누구도 알 수 없으며 손흥민이 확진자가 되지 말라는 법이 없다. 코로나19가 주는 공포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