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포르투 나카지마, 아픈 아내 위해 훈련 불참... 감독은 "할 말 없다"

스타뉴스
  • 한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4 09:5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나카지마 쇼야. /AFPBBNews=뉴스1
나카지마 쇼야. /AFPBBNews=뉴스1
FC 포르투 나카지마 쇼야(26)가 구단과 갈등을 겪고 있다.

일본 매체 '게키사카'는 4일 "팀 합류를 거부하는 나카지마에 대해 포르투 세르지오 콘세이상 감독이 불만을 느끼고 있다. 향후 거취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보도했다.

게키사카에 따르면 나카지마는 약 3주 동안 팀 훈련에 불참했다. 지난달 아내가 호흡기 문제를 드러냈다고 한다. 나카지마는 아내 간병을 하면서 개인 훈련을 실시했다.

포르투갈 리그는 3일 재개됐다. 나카지마는 팀 훈련을 소화하지 못했지만 경기 출전 의사를 구단에 전달했다.

그러나 콘세이상 감독은 나카지마를 엔트리서 뺐다. 콘세이상 감독은 "구단이 결정할 것이다. 나는 할 말이 없다"며 언급을 회피했다.

포르투와 나카지마는 2024년까지 계약했다. 게키사카는 "계약 해지금은 8000만 유로(약 1100억 원)다. 이런 상황이 지속된다면 포르투에서 앞날은 불투명하다"고 내다봤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