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마트 트레이더스 일회용마스크 내일부터 320원

머니투데이
  • 장시복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5 06: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대형·소형 일회용 마스크 50개입 1박스 1만5980원 판매…1인당 1박스(50개입)로 제한

/사진제공=트레이더스
/사진제공=트레이더스
이마트 (110,500원 상승4000 3.8%) 트레이더스가 일회용마스크 2000만장을 확보해 장당 320원에 판매한다.

트레이더스는 6일부터 ‘일회용 마스크 50개입(대형/소형)’ 1박스를 1만5980원에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해당 상품은 MB필터가 포함된 3중 구조의 일회용마스크로 장당 가격은 320원이다.

판매는 전국 트레이더스 18개 점포에서 이뤄지며, 매일 각 점포마다 700~1000박스 물량이 입점될 계획이다. 구매 개수는 1인당 1박스(50개입)로 제한한다.

트레이더스는 날씨가 더워지면서 호흡이 어려운 KF마스크보다 일회용마스크를 찾는 고객들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해 대규모 물량을 준비했다.

트레이더스에서 판매하는 일회용마스크를 4인가족이 30일간 매일 사용할 경우, 마스크 구매 비용은 총 3만8400원으로 KF마스크 대비 20% 수준이다.

트레이더스가 이번에 판매하는 마스크 2000만장은 약 1년 가까이 판매할 수 있는 물량이다. 지난 1월부터 5월까지 트레이더스는 KF마스크와 일회용마스크를 합쳐 총 약 900만장을 판매했다.

트레이더스는 해당 물량이 6월 한 달 내에 모두 판매될 것으로 예상했다. 소형 일회용 마스크 역시 동일한 가격에 판매한다.

박예은 트레이더스 마스크 바이어는 "소비자들이 트레이더스에 오면 언제든지 마스크 구매할 수 있도록 역대급 물량을 공수했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