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LX, 자율주행 데이터 공공에 무료 개방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5 10:3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공간정보연구원, 하반기부터 자율주행기술 실용화 위한 데이터 무료 공개

자율주행기술 실용화를 위한 융합 DB 서비스 개념도/사진= LX
자율주행기술 실용화를 위한 융합 DB 서비스 개념도/사진= LX
한국국토정보공사(LX) 공간정보연구원이 올 하반기부터 자율주행 데이터를 공공에 무료 개방한다.

공간정보연구원은 2015년부터 추진한 국가 연구개발(R&D)사업의 결과물인 ‘지능형자동차 인식기술 공개용 표준 데이터베이스(DB)’가 올해 행정안전부의 ‘국가중점 데이터 개방지원 사업’에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이에 따라 LX는 이달부터 ‘자율주행 인공지능 인식기술 활성화를 위한 융합 DB 서비스 구축 사업’을 수행함과 동시에 모든 데이터를 공공에 무료 공개한다.

LX는 이번 사업을 통해 6월부터 2개년 동안 자율주행 인식기술 개발지원 데이터를 공공에 공개하고, 데이터기반 활용분야 확산을 위해 활용 API(Application Program Interface)를 무료로 제공한다.

융합 DB 서비스 구축 사업에서 공개하는 자율주행 인식기술 개발지원 데이터는 실제도로에서 수집한 다양한 센서 데이터와 기준정보, 지리정보시스템(GIS) 공간정보의 융합데이터를 포함하고 있다.

도로환경과 날씨, 계절과 햇볕 등 다양한 환경상태도 반영하고 있어 인식기술 연구개발을 위한 기초데이터로 광범위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올 하반기부터는 공공데이터포탈과 기준정보통합시스템에서 누구나 LX의 자율주행 인식기술 개발지원 데이터를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다.

개발자의 편의를 위한 데이터 시각화, 데이터 변환, 알고리즘 성능평가 등이 가능한 활용 API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이화영 공간정보연구원 원장직무대행은 “이번 데이터 개방을 통해 자율주행 공간정보 산업의 생태계를 조성하고 관련 산업을 활성화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