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국토부, '코로나19 피해' 조종 훈련생 지원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7 11: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울진비행교육훈련원에 특별과정 개설… 지원인원 확대·과정당 최대 500만원 지원

사진= 국토부
사진= 국토부
국토교통부가 울진비행교육훈련원에 특별과정(약 190명 대상)을 개설한다고 7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한 조종사 훈련생과 취업준비생의 훈련 경력 단절을 방지하기 위한 지원방안이다.

현재 울진비행교육훈련원은 신규 훈련생을 위한 훈련과정만 개설돼 있다. 신규 훈련생만 훈련비가 지원됐다.

이제는 조종사 자격증명 취득과정 훈련을 중단한 훈련생에도 훈련비 일부를 지원한다. 울진비행교육훈련원 경력자 편입과정을 개설해 훈련비 최대 약 500만원을 지원한다. 50여명을 대상으로 계획하고 있다.

울진비행훈련원 및 제트기 조종을 배우는 제트기 훈련과정 수료자에 대한 비행이론, 비행절차 훈련 및 취업정보 공유 등 기량유지과정(약 100명, 과정당 50만 원 내외 지원)도 신설한다.

항공사 신규채용 예정자의 교육비 부담 완화를 위해 제트기 훈련과정 지원인원을 확대 30명에서 60명으로 확대한다. 취업준비 훈련생 정부지원금(과정당 300만원)도 확대할 예정이다.

신규 비행교관의 고용안전성 강화를 위해 연간 약 20명을 지원해 오던 채용지원금(임금 약 100만원)을 30명으로 확대하고, 지원 기간도 3개월에서 6개월로 확대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오는 7월 1일부터 항공인력양성사업 누리집과 하늘드림재단 공식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