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메디프론, 치매치료 선도물질 발굴성공 "14조원 시장 선도"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8 15:1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혁신신약개발 전문기업 메디프론 (4,040원 상승5 0.1%)디비티가 치매치료제개발을 위한 선도물질 발굴에 성공했다.

메디프론은 전남대학교와 3년간에 걸친 공동연구를 통해 타우의 인산화(phosphorylation)를 저해함으로써 타우 단백질의 변성과 응집을 막는 기전의 선도물질 발굴에 성공했다고 8일 밝혔다. 자체 전임상 실험등의 최적화 과정을 거쳐 연내 후보물질을 확립 할 계획이다.

타우기전의 치료제는 알츠하이머병 치매의 또 다른 원인으로 거론되는 당 대사(glucose metabolism)조절 기전의 치료제로도 적용 가능한 확장성을 갖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메디프론의 선도물질 발굴이 국내 치매치료제 개발 수준을 글로벌 수준으로 한단계 끌어올릴 수 있는 의미있는 성과로 평가한다"고 말했다.

타우 단백질을 타깃으로 개발 중인 후보물질은 타우 단백질의 과인산화를 막는 기전으로현재는 에자이, 얀센과 같은 글로벌 제약회사들이 타우 타깃의 치료제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유영동 메디프론 연구소장은 “베타아밀로이드 단백질이 치매 원인이라는 사실은 변함 없지만 타우 단백질이 이보다 훨씬 강력하게 알츠하이머 치매를 유발한다는 것이 최근의 연구결과"라고 말했다.

이어 "베타아밀로이드의 응집을 억제하고 독성을 낮추는 기전의 파이프라인에 이어, 이번에 타우를 타깃으로 하는 기전의 후보 물질 확보까지 성공함으로써 알츠하이머성 치매 치료제 연구의 과학적 근거에 대응할 수 있는 파이프라인을 2개 이상 확충하게 됐다"며 "현재 개발중인 치매치료제 개발에 반드시 성공하여 글로벌 치매치료제 개발 기업으로 도약 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글로벌 치매 시장 규모는 국제알츠하이머병협회(ADI,Alzheimer’s Disease International) 추산 2024년 14조원 규모이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