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로나19 피해서…국립공원 야영장 '여름휴가' 어떠세요?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14 12: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5~24일 국립공원 야영장 신청받아-최대 야영장 2건 신청 가능

2020년 여름 성수기 국립공원 야영장 추첨제 안내./사진제공=환경부
2020년 여름 성수기 국립공원 야영장 추첨제 안내./사진제공=환경부
올 여름 전국 국립공원 야영장 이용을 위한 추첨제 신청이 진행된다.

국립공원공단은 올해 여름철 성수기 기간인 다음 달 16일부터 8월 15일 사이에 국립공원 야영장을 이용하려는 탐방객을 대상으로 야영장 추첨제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추첨제 신청은 국립공원 예약통합시스템(reservation.knps.or.kr)에서 받으며 신청 기간은 오는 15일 오후 4시부터 24일 오전 12시까지다. 1인당 야영장 2건의 건당 최대 2박 3일까지 사용 신청이 가능하다. 당첨자 발표는 24일 오후 5시이며, 국립공원 예약통합시스템과 휴대전화 문자로 확인할 수 있다.

대상 시설은 설악산, 지리산 등 국립공원의 개인 캠핑용품을 사용하는 일반·자동자 야영장 29곳 1138야영지다. 코로나19(COVID-19)로 인한 생활 속 거리두기를 위해 야영지 간 일정 거리가 확보돼 있다.

국립공원공단은 또 장애인, 국가보훈대상자 등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기 위해 별도 추첨제(7곳 54야영지)도 운영한다. 대상자는 오는 15일부터 18일까지 증빙서류를 예약통합시스템 신청메뉴에 파일로 제출해야 하며, 국립공원공단에서 대상자 여부를 확인한다. 이후 접수기간 및 절차는 같다.

국립공원은 코로나19 거리두기를 위해 현재 총 야영지의 50% 수준으로 개방하고 있다. 입장 전 발열여부 및 문답확인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침구 등 공용 캠프물품을 사용하는 풀옵션 야영장 및 카라반은 개방하지 않는다.

김종희 국립공원공단 탐방복지처장은 "선착순 방식의 조기 예약만료에 따른 형평성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2014년부터 여름·가을 성수기에는 시설예약 추첨제를 시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