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당신은 정신병자"…조민아 "너 따위가 주제 파악을 논해?" 악플러 공개 저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13 11:25
  • 글자크기조절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악플러에게 받은 DM을 공개하며 그를 공개 저격했다.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악플러에게 받은 DM을 공개하며 그를 공개 저격했다.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악플러의 아이디를 공개하며 매서운 일침을 가했다.

조민아는 13일 인스타그램에 "자기소개 잘 들었어. 거울보고 스스로에게 할 이야기를 타인에게 하면 안되지"라며 악플러를 저격하는 글을 올렸다.

악플러가 조민아에게 보낸 DM 메시지는 다음과 같다.
"당신은 정신병자다. 당신만 모르는 겁니다. 그러니 전국민에게 X이고 조롱 당하고 놀림이나 당하는 겁니다. 주제 파악도 못하고, 남자 참다 참다 못해서 버린 것 아닌가요? 당신 같은 여자 어느 누가 견디겠습니가? 정직하게 사세요. 주는만큼 받게되는 것입니다."
사실 여부를 떠나서 이와같은 도를 넘는 비난은 눈살을 찌푸리게 한다.

해당 DM을 공개하며 조민아는 "부러운 건 충분히 알겠고 굳이 내 계정 찾아와서 이런 메시지를 보낼 시간이 있으면 너 자신에게 써라" 라며 "최소한 피해는 주지말고 살아야지, 부끄러운 인생아" 라고 날을 세웠다.

이어 "음지에서 손가락이나 놀리는 너 따위가 어디 앞에서 주제 파악을 논하냐" 며 "정신 차리고 바르게 살아라, 뿌린대로 거두니까"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조민아는 걸그룹 쥬얼리로 활동하며 대중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현재 푸드 인플루언서로 활동 중이며, 자신의 SNS를 통해 팬들과 활발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8.5억→34억? 신고가 속지마세요" 거래 들여다보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