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마이크로텍 마스크, 北美 수출 추진 …엔투셀 3억장 수주 '수혜'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056
  • 2020.06.15 13:2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나노 기술 전문기업 엔투셀이 미국과 캐나다 지역에 총 3억장의 마스크 수출을 추진한다. 엔투셀과 협업해 마스크 생산을 추진하는 마이크로텍 (2,160원 상승120 -5.3%)의 매출 기반이 될 전망이다.

15일 엔투셀은 미국 퍼스트 피델리티 홀딩스와 약 1억8629만 달러(약2241억원) 규모의 '브레스 실버' 마스크 3억장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공급지역은 미국과 캐나다 등이다.
 엔투셀 ‘브레스 실버(BREATH SILVER) 마스크’에 대한 미국 식품의약국(FDA) 등록화면
엔투셀 ‘브레스 실버(BREATH SILVER) 마스크’에 대한 미국 식품의약국(FDA) 등록화면

엔투셀은 지난 5월 나노필터 마스크 브랜드 브레스실버가 미국 FDA(식품의약국) 등록을 완료했으며 현재 승인을 진행 중이다. 기존 나노필터는 나노 섬유 합성 시 유기용매가 섬유 내에 잔류할수 있어 안전성이 문제됐으나, 엔투셀의 나노섬유는 유기용매가 아닌 물을 사용해 인체에 안전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엔투셀 관계자는 "유기용매가 전혀 들어가지 않는 엔투셀만의 자체 전기방사 기술을 활용하여, 미국 FDA를 포함한 해외 전역에 인증을 받고 있다”며 "특히 마스크 착용 인식 개선이 급격하게 일어나고 있는 북미와 유럽 전역에 진출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또 수출예정인 나노필터 마스크는 기존 멜트브라운(MB) 마스크와 비교해 호흡이 편하고 항균 및 방진 효과가 월등한 장점이 있다. 미국 퍼스트 피델리티홀딩스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듯 숨쉬기 편한 자유로운 통기성과 가벼운 느낌을 높이 평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마이크로텍 마스크, 北美 수출 추진 …엔투셀 3억장 수주 '수혜'

엔투셀은 이번 계약으로 올해 총 3700억원의 수출 물량을 확보했다. 앞서 중국, 홍콩, 일본 등 아시아 지역에 1458억원 공급계약을 체결했고, 이번 북미 지역에 2241억원 등 총 3729억원 규모다.

회사는 마스크 생산을 전략적 파트너인 마이크로텍과 분담해 추진할 예정이다. 마이크로텍은 지난 4월 엔투셀의 2대 주주에 올랐고, 엔투셀과 나노 신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엔투셀 관계자는 "이번 계약으로 엔투셀의 기술이 글로벌 시장에서 통할 수 있는 확신을 갖게 됐다"며 "이번 미국 수출을 시작으로 나노 소재를 활용한 의료용 및 고성능 산업용 나노필터 시장에도 진출해 고성능 필터 시장의 점유을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마이크로텍과 전략적으로 추진 중인 나노 신사업 매출이 하반기 가시화될 전망이다"고 덧붙였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