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걷는 만큼 기부" 현대ENG 임직원, 비대면 사회공헌활동 실시

머니투데이
  • 이소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16 14: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셀레는 발걸음 캠페인' 비대면 사회공헌활동에 동참한 김창학 현대엔지니어링 사장(뒷줄 중앙)과 임직원. /사진제공=현대엔지니어링
'셀레는 발걸음 캠페인' 비대면 사회공헌활동에 동참한 김창학 현대엔지니어링 사장(뒷줄 중앙)과 임직원. /사진제공=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이 코로나 19 확산을 막기 위해 비대면 방식의 사회공헌활동을 강화한다고 16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전날 사회적기업 '빅워크'와 함께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임직원이 참여하는 '설레는 발걸음' 기부 캠페인을 시작했다. 전체 임직원이 어플리케이션을 깔고 한달간 총 3000만 걸음 목표를 달성하면 회사가 총 3000만원을 기부해 혹서기 쪽방촌 지원에 사용한다.

아울러 기존 사회공헌 프로그램 중 대면이 적은 '기프트하우스 캠페인'과 '새희망학교' 등은 지속해서 운영하되, 대면이 잦은 사업은 비대면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회사 각 분야 전문가들이 취업을 준비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멘토링 프로그램을 비대면 온라인 멘토링으로 전환하고, 임직원이 자녀와 함께 티셔츠에 그림을 그려 난민 아동에게 전달하는 '희망티 캠페인'도 각 가정에서 진행한다. 장애인 직업재활시설 '굿윌스토어'와 함께하는 임직원 물품기증 캠페인에도 무인 기증 시스템을 도입할 방침이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기존 사회공헌활동들이 중단될 우려가 있지만, 사실 지금 시기가 어려운 이웃에게 더 큰 지원이 필요한 시기"라며 "지원이 끊기지 않도록 비대면 공헌활동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