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사형이냐 무기징역이냐"…고유정 항소심 결심공판 17일 예정

머니투데이
  • 구단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16 13: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전 남편 살해 혐의로 구속기소된 고유정이 지난해 10월14일 오후 제주지방법원에서 열린 5차 공판에 참석하기 위해 법원에 출석하고 있다./사진=뉴스1
전 남편 살해 혐의로 구속기소된 고유정이 지난해 10월14일 오후 제주지방법원에서 열린 5차 공판에 참석하기 위해 법원에 출석하고 있다./사진=뉴스1
전 남편 살해 및 의붓아들 죽음 의혹으로 기소돼 1심에서 무기징역을 선고받은 고유정(37)에 대한 결심 공판이 내일(17일) 열린다.

16일 광주고법에 따르면 고유정 사건 재판부인 제주제1형사부(부장판사 왕정옥)는 항소심 변론을 17일 공판에서 종결키로 했다.

고유정 사건 공판을 담당한 제주지검 이환우 검사는 지난 1월 열린 1심 결심공판에서 범행의 치밀성과 반성의 기미가 전혀 없는 점 등을 근거로 고씨에게 사형을 구형했다.

이 검사는 "고씨는 아들 앞에서 아빠를, 아빠 옆에서 자는 아들을 참살하는 반인륜적 범행을 저질렀다"며 "비록 사형선고는 예외적이고 신중하더라도 피고인 고유정에 대해서는 일부라도 감경하는 것은 안 된다"고 재판부에 극형 선고를 요청했다.

이에 고씨는 의붓아들 죽음의 의혹과 관련한 혐의를 전면 부인하며 오히려 책임을 피해자 아버지에게 돌렸다.

고씨의 의붓아들 살해 의혹 입증에 집중하는 검찰은 2심에서도 고씨에게 사형을 구형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1심 재판부는 "살인죄는 경험칙과 과학적 법칙 등으로 피고인이 고의적으로 범행을 저지르지 않았다는 사실을 확실하게 배제할 수 없다면 인정할 수 없는 것"이라며 의붓아들 건에 대해서는 무죄를 선고했다.

고유정이 2심에서도 무기징역을 선고받게 되면 가석방 가능성이 열리게 된다. 무기징역은 규정상 형기를 20년 이상 채우면 가석방이 가능하고, 실제 실무상으로도 형기가 25년 이상 지나면 가석방이 이뤄지고 있다.

고씨는 지난해 5월25일 오후 8시10분에서 9시50분 사이에 제주시 조천읍의 펜션에서 전 남편인 강모(사망당시 36세)씨를 흉기로 찔러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한 후 바다와 쓰레기 처리시설 등에 버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또 같은 해 3월2일 침대에 엎드린 자세로 자고 있는 의붓아들의 등 위로 올라타 손으로 피해자의 얼굴이 침대에 파묻히게 눌러 살해한 혐의도 받았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