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강형욱이 무릎꿇고 파양 권한 보더콜리는 어떤개?

머니투데이
  • 정회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012
  • 2020.06.23 08: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강형욱 훈련사 유튜브 채널 '강형욱의 보듬TV'
/사진=강형욱 훈련사 유튜브 채널 '강형욱의 보듬TV'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지난 22일 방송된 KBS 2TV '개는 훌륭하다'에서 강형욱 반려견 훈련사는 보호자에게 입질을 하고 동생 담비를 집요하게 괴롭히는 문제견 보더콜리 코비를 보더니 보호자들 앞에 무릎을 꿇고 파양을 권유했다.

이후 "코비가 혼자 사랑받을 수 있는 곳으로 갔으면 좋겠다. 담비가 7개월만 돼도 코비와 크게 싸울 것이다"라며 "왜 도시에서 보더콜리 두 마리나 키우냐고 소리 지르고 싶었다"며 답답함을 토로했다.

영국이 원산지인 개 보더콜리는 과거 잉글랜드와 스코틀랜드 국경 지방에서 '양치기 개'(목양견)로 길러졌다. 그만큼 활발한 성격에 덩치도 크고 체력이 좋아 견주에게 엄청난 운동량을 요구한다. 보더콜리는 세상에서 가장 머리가 좋은 개로도 유명하다.

따라서 견주가 충분한 시간을 들여 산책과 놀이를 해주지 않을 경우 소위 '지랄견'으로 탈바꿈해 집안 가구를 부수고 아이나 주위 개를 공격할 수도 있다.

강형욱 훈련사는 유튜브 '강형욱의 보듬TV'에서 "보더콜리를 키우고 싶다면 '왜 보더콜리를 키우고 싶은가'에 대한 근본적인 물음을 스스로에게 해야한다"며 "AKC(아메리카 캔넬 클럽)에 따르면 미국에서고 보더콜리는 파양률이 높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매력적인 개는 분명하지만 그만큼 견주의 시간과 노력이 많이 따르는 개"라며 "자신의 상황이 여의치 않는다면 보더콜리를 입양하지 않는 편이 좋다"고 조언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LG-SK 극적 배터리 합의 직전 최태원-구광모 만났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