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머슴 논란' 이순재 "SBS 사실 왜곡, 법적대응 할 것"

머니투데이
  • 이동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30 10:4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배우 이순재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배우 이순재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배우 이순재가 자신의 옛 매니저를 머슴처럼 부렸다는 의혹을 정면 반박하고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이순재 소속사 에스지웨이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을 내고 "이순재와 관련한 29일 SBS 보도내용은 많은 부분이 사실과 다르게 왜곡, 편파보도됐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이순재는 지난 60여년간 배우로 활동하면서 누구보다 연예계 모범이 되고 배우로서도 훌륭한 길을 걸어왔다"며 "당사는 이 보도가 그동안 쌓아올린 선생님의 명예를 크게 손상시켰다고 보고 엄정한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29일 SBS '8시 뉴스'는 원로배우 A씨(이순재)의 매니저 김모씨가 2달간 A씨 가족들의 허드렛일을 도맡아 하는 머슴 같은 생활을 했다고 보도했다.

김씨에 따르면 그는 두 달동안 주말을 포함해 쉰 날이 단 5일에 불과했다. 평균 주 55시간 넘게 일했으나 휴가나 추가근무 수당도 없었다. 월 180만원 월급만 손에 쥘 수 있었다.

보도에서 김씨는 "회사에 4대 보험이라도 들어달라"고 요청했지만, 회사는 '직접 고용하지 않은 A씨에게 이같은 요구를 하라'며 질책 당했다고 전했다. 또 어렵게 고충을 털어놨으나 부당해고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