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美 6월 민간 일자리 237만개 늘었다…예상치 하회

머니투데이
  • 뉴욕=이상배 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2 01:3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美 6월 민간 일자리 237만개 늘었다…예상치 하회
지난달 미국의 민간 일자리가 약 237만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빠른 고용 회복세지만 당초 시장의 기대엔 못 미쳤다.

1일(현지시간) 민간고용조사업체 오토매틱데이터프로세싱(ADP)의 발표에 따르면 6월 미국의 민간 일자리 수는 236만9000개 증가했다. 시장 전문가들이 예상한 증가폭인 300만개(로이터통신 기준)를 밑도는 수치다.

코로나19(COVID-19) 방역을 위한 미국 전역의 봉쇄가 점진적으로 완화되면서 일터로 돌아가는 이들이 빠르게 늘고 있다.

분야별로는 제조업 부문에서 45만7000개, 서비스업에서 191만2000개의 일자리가 급증했다.

시장은 2일 발표될 미 노동부의 6월 고용보고서를 주목하고 있다. 마켓워치에 따르면 시장 전문가들은 미국 비농업 부문 취업자가 한달새 390만명 늘고, 실업률은 전월 13.3%에서 13.0%로 낮아진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진보도 보수와 다를게 없다" 집 두채의 배신감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