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與, 최숙현 사망 '진상규명' 나선다… "문체위 차원 진상조사"

머니투데이
  • 문지예 인턴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3 11:2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임오경 의원이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열린 고 최숙현 선수 사망 관련 기자회견을 열고 상임위 진상조사와 대책마련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뉴스1.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임오경 의원이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열린 고 최숙현 선수 사망 관련 기자회견을 열고 상임위 진상조사와 대책마련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이 고 최숙현 선수 사망 사건의 진상 규명에 나선다.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민주당 의원들은 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는 7월 6일 상임위 차원의 진상조사를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여자핸드볼 국가대표 출신인 임오경 의원은 "우리나라 체육계의 희망이었던 젊은 선수가 안타까운 절규만을 남기고 세상을 떠났다"며 최 선수에 대한 애도를 표했다.

그러면서 "성적 지상주의만을 지향하는 지방자치단체 운동부는 왜 그 안에서 벌어졌던 폭행과 불합리에 대해서는 눈을 감고 귀를 닫았나"라며 경주시 체육회와 경주시청을 비판했다.

대한체육회와 문화체육관광부의 조사와 공조가 미흡했던 점, 대구지검과 경주경찰서의 대응이 안일했던 점에 대해서도 지적했다.

임 의원은 "이 사건은 문제의식이 부족한 지자체, 체육계, 그리고 소위 말하는 힘 있는 기관인 검찰과 경찰이 한 생명을 대수롭지 않게 여기고 있음을 보여주는 단적인 사례"라며 "진상규명 촉구에만 그치지 않고, 국회 차원의 진상조사, 상임위 청문회 등을 추진해서라도 끝까지 진실을 규명하겠다"고 강조했다.

문체위 여당 간사인 박정 의원은 "스포츠계 전반의 악습 근절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여야를 떠나 함께 해결해야 할 문제이므로 다음 주 상임위원회에 꼭 참석해달라고 (야당에) 말씀드리겠다"고 말했다.

입법 대책에 대해선 "법의 실행 관련된 부분이 얼마나 강조되느냐가 중요하다"며 "논의 후 필요한 부분을 구체화해 법을 개정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